Open ID Information
2019.0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조회 수 : 39
2017.01.02 (09:00:57)

                                                                    동 행(창 5:24)

5:24 에녹이 하나님과 동행하더니 하나님이 그를 데려가시므로 세상에 있지 아니하였더라

 

지난 주일 설교 요약

선물 잘 받으셨나요?(롬8: 32)

하나님께서는 아들을 선물로 주셨습니다. 하나님께서 아들을 선물로 주신 날이 크리스마스입니다. 그리고 우리 성삼위를 아시는 분은 하나님께서 아들을 선물로 주셨다는 것은 성부 하나님께서 성자 하나님을 선물로 주셨다는 뜻입니다.그러니까 크리스마스는 하나님 자신을 선물로 주신 것입니다. 오늘은 우리 믿음의 사람들 모두는 하나님께 선물을 받은 날입니다.

 

그러나 중요한 것은 귀한 것을 귀한 것으로 가치를 아는 것이 필요합니다. 아프리카 사람들은 다이아몬드 원석의 가치를 알지 못했습니다. 그들에게는 단지 돌덩어리 였습니다. 1달러짜리 초코렛 바 하나와 다이아몬드 원석을 바꿨다고 하지 않습니까? 그것이 맨하탄 47가 다이아몬드 거리에서는 수 만불, 수십 만불의 가치로 변하는 것입니다.

 

그렇다면 이제 하나님 께서 허락하신 성탄의 선물이 어떤 가치가 있는지 두 가지만 함께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첫째,살아계신 하나님의 아들 예수 그리스도는 세상 죄를 지고 가는 하나님의 어린양으로 우리들에게 선물을 주셨습니다.  

세례요한은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선물인 예수님을 우리 죄를 사하시고 우리 죄를 대속하실 하나님의 어린양으로 알아보았습니다. 오늘 나신 예수님은 우리들의 구원자이십니다. 그러나 그 마음이 굳고 그 눈이 가리운 자들은 도무지 예수님을 알아 볼 수가 없었습니다. 예수님의 사역을 통해서 신적 권능을 자신들의 눈으로 보았음에도 불구하고 그들을 믿을 수가 없었던 것입니다.

 

그러나 우리가 구원받은 자라고 하면 우리는 믿음이 있습니다. 그리고 믿음의 눈이 있으면 하나님께서 보내신 자를 알아보는 안목이 있어야 합니다. 오늘 우리가 선물로 받은 하나님의 어린양은 우리들의 구원자가 되십니다. 우리가 받은 선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우리는 죄에 대하여 자유합니다.

 

죄에 대해서 자유 할 수가 있는 것은 하나님께서 주신 성탄의 선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는 줄 믿습니다. 죄에 대하여 자유 하십시오. 선한 양심이 가책을 받고 고통을 당하는 것에서 자유하십시오.

 

그런데 수많은 사람들이 하나님의 선물, 복음, 하나님의 어린양의 소중한 가치를 몰라 지금도  너는 너를 누구라 하느냐"고 질문을 던지며 세상이 주는 초콜렛 바와 다이아몬드 원석과 비교할 수 없는 하나님의 어린양과 바꾸어 먹고는 고통의 삶을 살고 있습니다.

 

두번째, 오늘 나신 예수님! 우리들에게 선물로 오신 예수 그리스도는 만왕의 왕, 만주의 주가 되십니다.

그렇습니다. 하나님의 어린양은 만왕의 왕이요 만주의 주이십니다. 그런데 이 어린 양을 우리들에게 값없이 주셨습니다. 나를 이처럼 사랑하사 아들 하나님을 선물로 주셨습니다. 그리고 그 분은 우리가 주님을 영접 하기만 하면 기꺼이 우리 안에 들어와 거하시며 우리와 하나가 되시기를 기뻐하십니다.

 

사랑하는 성도님들 과연 우리는 오늘 나신 예수 그리스도를 순전한 마음으로 선물로 받아들이고 있습니까?

 

예, 우리 구원의 주 예수 그리스도를 하나님의 어린양으로 믿고 그 구원의 은총을 누리는 성탄! 죄사함의 자유함을 누리는 성탄이 되시기 바랍니다. 또한 하나님께서 행하신 일을 의심치 마시기 바랍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들의 완전한 구원을 위하여 지금도 일하고 계십니다.

 

하나님의 열심이 우리가 왕 같은 제사장의 자격과 품격을 가지고 살 수 있도록 행하실 것입니다. 저와 여러분들에게 필요한 것은 하나님께서 허락하신 선물! 오늘 나신 예수님을 온전한 마음으로 선물로 받는 믿음입니다.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 등록일
207 062517: 내가 하나님 됨을 알지어다 (시 46:1-11)
참빛
92 2017-08-05
206 061817: 말씀으로 사는 삶 (신 8:3)
참빛
51 2017-08-05
205 061117: 신앙의 조화와 균형 (요 16: 13-14)
참빛
42 2017-08-05
204 031917: 생각은 관리대상입니다 (약 1:15)
참빛
96 2017-04-01
203 031217: 나의 힘이 되신 여호와여 (시 18:1-2)
참빛
249 2017-04-01
202 030517: 내 생각은 너희 생각과 다르며 (사 55:8-9)
참빛
129 2017-03-07
201 022517: 내가 온것은(요 10:10, 마 9:17)
참빛
245 2017-03-07
200 021917: 영혼을 구원에 이르게 하는 믿음(히 10:38-39)
참빛
71 2017-03-07
199 021217: 믿음의 궤도 수정 (살전1:9-10)
참빛
54 2017-03-07
198 020517: 이것이 우리들의 영적 환경입니다 (딤후 3:1-5)
참빛
53 2017-03-07
Selected 010117: 동행 (창 5:24)
참빛
39 2017-01-02
196 122516: 선물 잘 받으셨습니까 (롬 8:32)
참빛
39 2017-01-02
195 121116: 언약의 주인공 (신 7:9-15)
참빛
44 2017-01-02
194 120416: 화염검에 가로막힌 생명나무를 찾아서 (창 3:22-24)
참빛
43 2016-12-05
193 112716: 원망에서 감사로 (살전 5:18)
참빛
48 2016-12-03
192 111316: 아버지께 돌아가니라 (눅 15:16-24)
참빛
46 2016-12-03
191 110616: 자유와 종의 멍에 사이(갈 5:1)
참빛
47 2016-12-03
190 101616: 꼭 기억해야 할 일입니다
참빛
42 2016-11-12
189 091116: 은혜로 사는 삶으로의 초대
참빛
42 2016-11-12
188 090416: 사랑으로의 초대
참빛
43 2016-11-12
Tag List